| 육 샵 | 육 커머스 | 육 스토아 | 육.미 | 육.컴 | 육.넷 | Styley | 서울 USA
home | site map | broad ave | grand ave | bergen blvd | commercial ave | keywords
사이트 맵 / 브로드 상가 / 그랜드 상가 / 버겐 상가 / 커머셜 상가 / 한인 업소록 / 뉴져지 버스 / 북부 뉴져지 / 한인 식당
한국 음식 / 김치 / 라면 / 김밥 / 냉면 / 우동 / 오뎅 / 국수 / 소주 / 막걸리 / 해장국 / 오징어 / / 한식 요리 / 더보기
justin apparel blueocean Motorola Motonav TN765T 5.1-Inch Bluetooth Portable GPS Navigator host excellence Brahms Cello Sonatas bizet carmen
클래식 음악 / 위대한 음악가 / 비발디 > 헨델 > 바흐 > 하이든 > 모짜르트 > 베토벤 > 로시니 > 슈베르트 > 멘델���존 > 쇼���
슈만 > 리스트 > 바그너 > 베르디 > 스트라우스 > 브람스 > 생상스 > 비제 > 차이코프스키 > 드보르작 > 푸치니 / 라 트라비아타
팰팍.닷컴 검색어 / 온라인 판매 / 스시 초밥 / 팰팍 광고 / 팰팍 뉴스 / 한국 소식 / 식당 컴퓨터 / 기러기 가족 / 한글 도메인

커피, 하루 몇 잔까지 괜찮은 거야?
 

[자료사진=중앙포토]

회사원 박성씨(31.가)가 회사에 출근하자마자 하는 첫 번째 일은 커피타기이다.

박 "거의 매일 아 커피로 하루 시작한다" "점 식사 후 동료들과 함께 피를 마시 것 포함해 루 4잔에 5잔 정의 마시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김 씨는 "이제는 커피를 마시지 않으면 집중이 잘 되지 않는 것 같아 습관적으로 마시고 있는데 가끔은 이렇게 많이 마셔도 괜찮은 것인지 걱정이 된다"고 전했다.

보통 우리가 마시는 커피 한잔에는 40-108mg의 이 들어 있으며 카페인 제거 커피에는 2-4mg의 카페인이 들어있다. 또한 차에는 30-70mg, 콜라는 30-45mg가 어 있.

페인을 받아들이는 개인차가 너무 크기 때문에 하루에 몇 잔까지가 건강에 좋은 건지는 개인에 따라 다르다.

다만 한림대성심병원 가정의학과 김수영 교수는 "사실 적정량은 개인마다 수준이 다르고 개인의 예민성에 따라 천차만별이다"며 "하지만 일적으 3잔까지는 특별한 건강상 해가 없는 것으 알져 있고 7 이상 마시면 몇몇 질환과 연관성이 입증돼 있으므로 하루 4잔 이상은 먹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고한다.

◇ 커피, 지나치게 걱정거나 기대하는 것은 좋 아

커피는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 것일까?

객관 카페인 수치는 아볼 수 있지 많 사람들 커피를 즐겨 마도 까지 커피가 좋다 나쁘다 할 수 있 정한 론들은 성되어지지 않은 상태다.

다 식후 커피나 녹차, 홍차 등에 포함된 물질은 50-0% 섭취를 저 수 있다.

김수영 수는 "식후 커피는 위산분비를 증가시켜 궤양 등의 질환이 있는 경우 이를 악화시킬 수 있으며 역류성 식도질환 환자의 증상도 악화시킬 수 있다"고 전한다.

리고 "위장 움직임이 빨라져 일부 사람들은 소화가 빨리 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으며 과성 대증군 있는 화장실을 더 자주 갈수도 있다"고 설명다.

이와 함께 카페인의 긍정적인 능 커피가 진통제의 효과를 40% 정도 높인다고 알져 약 증상도 완화시킨다는 보고도 있다.

특히 커피는 소변으로 배 칼슘농도를 증 골를 떨어 수 있지만 충분 슘 섭취를 험성은 크지 않.

더불어 가장 많이 알고 있는 카 성효과는 지 효과가 오래 지되지 경우가 대.

전문가들은 "개인차가 너무 다"는 것을 강조하 "커는 기호식품일 뿐 커피에 대해 너무 걱정하거나 것은 좋 않"고 지한다.

그러나 어린이의 우 전가들은 카페 음를 되도 마시 않게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충다.

카페인이 들어있는 피나 탄산음료 등 이 섭취 다른 칼슘과 철분 흡수를 방해하기 때문에 성장 방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한편 최근 스웨덴 캐롤린스 구소 연구팀이 1997년에서 2005년 사이 약 8만명의 남녀를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결과, 131명에게서 치료가 잘 안 돼 사망을 잘 초래하는 질환인 췌장암이 발병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 췌장암 발병 위험이 식사 속에 들어있는 설탕의 양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는데 발포성 음료나 설탕을 넣은 음료를 하루 두 번 이상 매 은 사람이 이와 같 음 마지 않은 사 비 이 90%정도 높 것으로 조사됐다.

커피를 마시는 사람들이 커피 끊은 사람들 보다 2형당뇨에 걸릴 잠재 위험이 낮다는 발표도 었다.

캘리포 스미스 박사가 연구시작 당시 당뇨를 앓지 않았던 50세 이상 910명의 남녀를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해 8년간의 추적 관 연구결과, 과거 커피를 마셔왔고 현재 커피를 애호하는 사람들에게서 2형당뇨 발병의 위험이 약 60% 감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이와 같은 당뇨 예방 효과를 위해 하루에 얼마만큼 커피를 마셔야 하는지에 대해선 결론을 내지 못했으나 커피 중독처럼 과한 커피를 마실 필요는 없다"고 했다. 【서울=메디컬투데이/뉴시스】

http://www.joins.com/article/2503739.html?ctg=1205



YOOK (육), PO Box 23, Norwood, NJ 07648 U.S.A. Fax: 413-714-5021 Email 
Copyright 2005-2010 palpark.com All rights reserved.

Private 50% OFF Platinum Sale at Forzieri.com. Sale ends Dec 15th! Coupon Code: PLATINUMSALE - 728x90